뉴스

홍준표, 이재명에 “밥투정이라 한 말 사과…단식 중단하고 건강 챙겨라”

홍준표 대구시장은 17일째 단식농성중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향해 “이제 단식을 중단하고 건강을 챙기라”고 말했다.

홍 시장은 16일 페이스북에 “단식 초기 철부지 어린애 밥투정 같다고 했던 말을 사과드린다”며 “이유여하를 막론하고 목숨 건 단식을 조롱한건 잘못”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신외무물”이라고 했다. 신외무물은 몸이 무엇보다도 소중하다는 말이다.

앞서 홍 시장은 지난 4일 단식 중인 이재명 대표에게 “반찬 투정하며 밥을 안 먹겠다고 투정부리는 어린애처럼 나라 일 하는 건 아니다”라며 “단식 투쟁은 1970~80년대 저항수단이 없을때 하는 최후의 수단”이라고 지적한 바 있다.

이 대표는 지난달 31일부터 정부에 ▲대국민 사과와 국정방향 전환 ▲오염수 방류 국제해양재판소 제소 ▲국정쇄신과 개각 등을 요구하며 무기한 단식 농성 중이다.

[서울=뉴시스]

국민의힘

김기현, 이재명에 “단식 중단 다시 요청…즉시 여야 대표회담 열자”

sour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