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현대엔지니어링, 추석 맞아 주거취약계층에 명절 음식 나눔

현대엔지니어링은 추석을 맞아 주거취약계층에 명절 음식 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26일밝혔다.

지난 25일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은 서울 창신동 쪽방상담소 및 일대를 찾아 지역주민 100여 명과 함께 명절 음식을 만들고 나누는 행사를 열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2013년부터 주거취약계층인 서울시 5개 지역 쪽방 주민 등 주거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자체 개발한 모듈러 주택을 기증하는 ‘기프트하우스 캠페인’부터 공공시설 확보와 주거환경 개선 지원을 위한 저가 재임대 사업인 디딤돌하우스, 주거취약계층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문화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디딤돌 문화교실’, ‘혹서기 및 혹한기 물품후원’,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 등이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주거취약계층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은 우리가 가장 집중하고 있는 분야”라며 “주택 후원, 주거환경 개선, 물품후원 등의 활동을 넘어 주거취약계층의 실질적 자립을 도울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sour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