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피겨 샛별’ 김유재, ISU 주니어 그랑프리 3차대회서 동메달 획득

김유재(14·평촌중). 대한빙상경기연맹 제공김유재(14·평촌중). 대한빙상경기연맹 제공

피겨스케이팅 유망주 김유재(14·평촌중)가 2023-24 국제빙상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주니어 그랑프리 시리즈 3차대회에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유재는 9일(한국시간) 튀르키예 이스탄불에서 열린 대회 여자 싱글 프리 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62.36, 예술점수(PCS) 57.96, 감점 2점으로 118.32점을 획득했다.

전날 쇼트 프로그램에서 65.33점을 받았던 김유재는 총점 183.65점으로 출전선수 34명 중 3위에 올라 동메달을 수확했다.

김유재는 지난해 8월 열린 2022-23시즌 ISU 주니어 그랑프리 1차 대회 동메달에 이어 개인 두 번째 그랑프리 메달을 차지했다.

김유재는 김유성(평촌중)의 쌍둥이 언니로, 김유성은 지난달 열린 1차 대회에서 은메달을 수확하기도 했다.

한편 쇼트 프로그램에서 2위(65.98점)에 올라 기대를 모았던 윤서진(목일중)은 프리 스케이팅에서 109.79점에 그치며 총점 175.77점으로 5위로 밀려났다.

9일 열리는 남자 싱글 프리 스케이팅에는 쇼트 프로그램에서 2위(75.67점)를 차지한 서민규(경신중)가 출전해 남녀 동반 입상에 도전한다.

(서울=뉴스1)

sour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