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친구에 “나 찍어줘”…관광버스 훔쳐 무면허 질주한 16세

지난 5일 새벽 인천 부평구의 한 버스 차고지에 주차된 관광버스를 훔쳐 운전하다 친구를 태워 휴대전화로 자신을 촬영해달라고 한 10대의 모습. KBS뉴스 방송화면 캡처지난 5일 새벽 인천 부평구의 한 버스 차고지에 주차된 관광버스를 훔쳐 운전하다 친구를 태워 휴대전화로 자신을 촬영해달라고 한 10대의 모습. KBS뉴스 방송화면 캡처

새벽 시간 차고지에서 관광버스를 훔쳐 무면허 운전을 하다 사고를 낸 1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19일 인천 서부경찰서는 절도와 무면허 운전(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A 군(16)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A 군은 지난 5일 오전 3시 30분경 인천 부평구의 한 버스 차고지에 주차된 45인승 관광버스를 훔쳐 30㎞ 정도를 운전하다 길가에 주차된 트럭 차량의 사이드미러를 들이받는 사고를 낸 혐의를 받는다.

A 군은 훔친 버스를 운전하던 도중 친구를 태워 휴대전화로 자신을 촬영해달라고 한 것으로 조사됐다. 친구는 방조 혐의로 조사받고 있다.

경찰은 A 군이 무면허 운전 처벌 전력이 있는 점 등을 감안해 구속영장 신청을 검토하고 있다.

이혜원 동아닷컴 기자 hyewon@donga.com

sour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