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추석 귀성길 정체 점차 완화…서울→부산 4시간 50분

오후 8~9시께 정체 해소될 듯

영동고속도로 인천 방향 사고

추석 연휴 첫날인 28일 오후 들어 전국 고속도로의 귀성길 정체가 점차 완화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정오께 최대 혼잡을 빚었던 고속도로는 오후 8~9시께 전부 해소될 전망이다. 서울로 향하는 고속도로는 평소 주말 수준의 혼잡을 보이고 있다.

오전 10시 기준 서울~부산 소요시간은 8시간10분이었으나 오후 6시 기준 4시간 50분으로 줄었다.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에서는 수쉉부근~수원 3㎞, 달래내부근~반포 7㎞가 막히고 있다.

부산 방향은 한남~서초 4㎞, 남사~남사부근 1㎞, 안성휴게소~맣얗휴게소 18㎞, 천안휴게소~온산휴게소 15㎞, 남청주부근~비룡분기점 24㎞, 옥천~옥천4터널 14㎞, 칠곡분기점~금호분기점 5㎞에서 정체 중이다.

서울양양고속도로 양양 방향에선 내촌1터널~서석터널 8㎞ 구간이 정체되고 있다.

중부고속도로는 남이 방향에서 호법분기점~남이천나들목 10㎞, 진천부근~진천터널 11k㎞, 오창~서청주부근 6㎞, 남이분기점부근~남이분기점 2㎞ 구간에서 서행 중이다.

영동고속도로 강릉 방향에서는 영동선시점~월곡분기점 부근 갓길에서 보행자 처리 중이다. 인천 방향은 둔대분기점 4차로에서 소형화물차 관련 사고 처리로 둔대분기점~반원터널 2㎞ 구간이 막히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는 서울 방향 일직분기점~금천부근 4㎞ 정체 중이다. 목포 방향은 금천부근 1㎞, 서평택분기점~당진부근 30㎞, 종천터널부근~동군산부근 29㎞, 줄포부근~고창부근 17㎞에서 정체 중이다.

오후 6시 요금소 기준으로 승용차를 이용한 주요 도시 간 예상 소요 시간은 하행선 ▲서울~부산 4시간50분 ▲서울~대구 3시간30분 ▲서울~광주 3시간30분 ▲서울~대전 2시간10분 ▲서울~강릉 2시간50분 ▲서울~양양 2시간 ▲서울~울산 4시간10분 ▲서울~목포 4시간40분이다.

상행선은 ▲부산~서울 4시간30분 ▲대구~서울 3시간30분 ▲광주~서울 3시간20분 ▲대전~서울 3시간30분 ▲강릉~서울 2시간43분 ▲양양~서울 1시간50분 ▲울산~서울 4시간10분 ▲목포~서울 3시간40분이다.

[서울=뉴시스]

sour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