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잼버리 K팝 콘서트 피날레곡 ‘풍선’ 원곡자 “사과 받아야”…왜?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구원투수인 ‘케이팝(K-POP) 슈퍼 라이브 콘서트’ 피날레를 장식한 노래 ‘풍선’ 관련 원곡자가 불쾌감을 표했다.

밴드 ‘다섯손가락’ 보컬·기타를 맡은 이두헌은 지난 11일 페이스북에 “잼버리 슈퍼 콘서트 피날레 곡 ‘풍선’. 원작자 허락은? 사전 허락은 그렇다 치고, 원곡이 동방신기? 이건 사과를 좀 받아야겠는데? 원곡은 다섯손가락입니다”라고 적었다.

‘풍선’은 다섯손가락이 1986년 발표한 곡이다. 한류 듀오 ‘동방신기’가 2006년 리메이크했다. 그런데 이번 콘서트를 중계한 KBS는 자막에 ‘풍선’이 동방신기 원곡이라고 표기했다. 이두헌은 이 곡을 불렀고 작사를 맡았다.

같은 날 상암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이번 콘서트 마지막에 NCT드림, 뉴진스, 아이브 등 축제에 출연한 19팀이 모두 이 곡을 불렀다.

이와 함께 이두헌은 글 마지막에 “저는 자발적이지 않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아이브가 일정을 조정해 뒤늦게 이번 콘서트 출연을 결정하고, 카카오·하이브가 물품을 기증한 것과 관련 주최 측이 자발성을 강조한 것을 언급한 것으로 보인다.

다섯손가락은 현재 중장년 밴드들이 무대로 경합 중인 MBN ‘불꽃밴드’에 출연 중이다.

K잼버리 파행

잼버리 책임공방…與 “전북도 책임져야” vs 野 “국정조사하자”

[서울=뉴시스]

sour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