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마트24, 캄보디아 시장 진출… “5년 내 100개 매장 확대”

이마트24 싱가포르 1호점 외관. 사진=이마트24 제공이마트24 싱가포르 1호점 외관. 사진=이마트24 제공

이마트24가 국내 편의점 최초로 캄보디아 시장에 진출한다.

이마트24는 지난 24일 오후 캄보디아 ‘페어필드 바이 메리어트 프놈 펜(Fairfield by Marriott Phnom Penh)’에서 캄보디아 진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이마트24와 사이손 브라더 홀딩(이하 사이손그룹), 한림건축그룹(이하 한림그룹)간 3자 협약으로 진행됐다. 향후 사이손그룹과 한림그룹은 캄보디아 편의점 사업을 위한 합작회사(가명 이마트24 캄보디아)를 설립 후 이마트24와 본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향후 이마트24는 사이손그룹‧한림그룹의 합작회사와 마스터프랜차이즈 방식으로 계약을 체결하고, 내년 상반기 중 1호점을 오픈할 계획이다. 이후 현지 상황에 맞춰 5년 내 100개 매장까지 순차적으로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마트24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전 매년 7% 이상의 경제성장률을 기록한 캄보디아의 잠재력을 높이 평가해 진출을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마트24 해외사업팀이 코로나19 기간 동안 캄보디아 상황을 예의주시했고, 캄보디아 경제가 다시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해 시장 선점에 나서기로 했다는 것. 특히 캄보디아 수도인 프놈펜은 거주 인구 230만 명에 관광객도 많아 편의점 사업을 확대해 나가기에 충분한 가능성을 갖췄다는 판단이다.

2021년 말레이시아와 지난해 싱가포르에 이어 세 번째 해외 거점을 마련한 이마트24는 향후에도 다양한 국가로의 진출을 검토하고 실행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최은용 이마트24 상무는 “성장 잠재력이 높은 캄보디아에서 모두가 힘을 합쳐 성공적으로 이마트24를 안착 시키는 한편, 다양한 국가로의 진출도 지속 검토하고 실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캄보디아 현지 업체인 사이손그룹은 2010년 캄보디아 내 식음사업(Food & Beverage, F&B)을 시작으로 현재 유통, 농업, 건설 등 다양한 영역으로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원스톱 종합 부동산 서비스 기업인 한림건축그룹은 스카이베이호텔, 스테이트타워 남산 등을 설계했으며, 2017년부터 캄보디아에 법인을 개설하고 동남아시아 부동산 개발에 힘쓰고 있다.

특히 두 그룹은 올해 3월 부동산 서비스 및 부동산 개발을 위해 ‘한림캄보디아HSGLOBAL’를 설립하기도 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sour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