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원희룡, 태풍 ‘카눈’ 총력 대응 지시…“과도할 만큼의 예방조치”

(국토부 제공)(국토부 제공)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8일 오후 이번 주 한반도를 관통할 것으로 예상되는 태풍 ‘카눈’ 대비 관계기관 대책회의를 갖고 기관별 대처상황을 점검했다.

이번 회의에는 국토교통부 풍수해대책상황반, 서울국토관리청 등 8개 지방청, 한국도로공사 등 7개 산하기관이 참여했다.

원희룡 장관은 “최근 예측이 어려운 기상 이변에 대처하기 위해서는 과도할 만큼 철저한 예방조치와 모든 관계기관의 유기적 협력체계 강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강우량·풍속기준에 따라 해상교량 및 열차운행 통제, 항공편 스케줄 사전 조정 등 선제적 예방조치와 기관장 중심의 비상대응체계를 유지하라”고 지시했다.

원 장관은 또 “재난 상황이 발생하면 모든 가용역량을 총동원해 신속한 대응으로 국민의 생명을 보호하고 피해를 최소화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국토부는 여름철 태풍 및 집중호우에 대비해 종합상황반, 도로반, 철도반 등으로 구성된 풍수해대책상황실 운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1)

sour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