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샤이니 키·태민 ‘피부색’ 발언 논란에 “상처받은 분들께 죄송” 사과

샤이니 인스타그램샤이니 인스타그램

그룹 샤이니가 자체 콘텐츠 영상에서 피부색 언급으로 논란이 되자 사과했다.

29일 샤이니의 공식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는 샤이니 콘텐츠를 담당하는 프리즘 프로덕션의 사과문과 멤버 키, 태민의 사과문이 올라왔다.

프리즘 프로덕션은 “멤버들이 대화하는 모습을 리얼하게 담는 과정에서 부적절한 말이 포함되었고 해당 부분은 문제 인지 후 즉시 삭제 조치하였습니다, 상처받으신 모든 분들에게 사과의 말씀을 전하며 멤버 키와 태민도 세심하게 생각하지 않고 말한 부분에 대해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라고 했다.

키는 “저의 부적절한 말과 행동으로 인해 불편한 마음과 상처를 받은 분들이 계실 거라 생각하니 그저 죄송한 마음 뿐입니다, 앞으로는 제 언행으로 인해 불편하시지 않도록 더욱 주의하겠습니다”라고 했고, 태민도 “저의 말과 행동으로 인해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앞으로 언행에 더 신중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했다.

앞서 샤이니의 유튜브 채널에 공개된 자체 콘텐츠 예능에서 키와 태민은 민호의 피부색을 보며 “왜 이렇게 탔냐, 밤에 민호 눈 감고 있으면 (안 보인다)” “형이 골프 치고 나서 저녁에 보면 눈 흰자위와 이만 보인다”라는 말을 했다. 이에 대해 해외 K팝 팬덤에서는 인종차별적인 발언이라는 지적이 나왔다.

(서울=뉴스1)

sour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