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상가 화장실서 숨진 여성 살해 혐의 해양경찰관 체포

범죄 연루 가능성 무게 두고 CCTV 영상 추적, 용의자로 특정

이른 아침 상가 화장실에서 숨진 채 발견된 여성의 사망 경위 규명에 나선 경찰이 해양경찰관을 살인 혐의로 붙잡았다.

전남 목포경찰서는 15일 여성을 살해하고 달아난 혐의(살인)로 현직 해양경찰관인 30대 초반 남성 A씨를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이날 오전 6시 6분께 전남 목포시 상동 한 상가 화장실에서 숨진 채 발견된 30대 여성 B씨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숨진 B씨의 목과 코 등지에 출혈 흔적이 발견되자, 경찰은 타살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를 벌였다.

특히 당시 열려 있던 화장실 창문 밖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 집중 분석했다. 분석 결과 경찰은 사건 전후 A씨의 행적이 수상하다고 판단, 유력 용의자로 붙잡았다.

숨진 B씨의 정확한 사인을 규명하고자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수사 중인 사안으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해주기는 어렵다. 체포한 A씨의 진술 등을 두루 살펴 정확한 사건 경위를 밝혀내겠다”라고 밝혔다.

[목포=뉴시스]

sour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