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박영수 前특검, ‘대장동 로비 의혹’ 2차 구속심사 출석

대장동 민간개발업자들을 도와 자금을 조달하는 대가로 거액을 수수한 혐의를 받는 박영수 전 특별검사가 두 번째 구속심사에 출석했다.

3일 법원에 따르면 윤재남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오전 10시30분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수재), 청탁금지법 위반 혐의를 받는 박 전 특검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진행한다.

박 전 특검은 김씨는 이날 오전 10시14분께 법원에 도착, 취재진의 질문에 “번번이 송구스럽다”며 “법정에서 있는 그대로 이야기하겠다”고만 말했다.

대장동 수사

유동규 “정진상, 정자동 호텔 특혜의혹 시행사에 연구용역 3건 몰아줘라”

[서울=뉴시스]

sour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