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대한항공, 2분기 매출 3조5354억… 전년比 6%↑

대한항공은 2일 2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6% 늘어난 3조5354억을 기록했다고 잠정 공시했다. 여객 수요가 회복하면서 매출이 늘어난 것으로 풀이된다.

매출은 늘었지만,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36% 감소했다. 여객 증가에 맞춰 공항비용, 운항비용 등 전반적인 비용이 늘면서 영업이익이 감소했다고 대한항공은 설명했다.

대한항공의 2분기 여객부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54% 늘어난 2조2210억 원을 기록했다.수요 증가에 미리 대비해 선제적으로 공급을 늘린 것이 주효했다. 반면 2분기 화물 배출은 같은 기간 56% 감소한 9638억 원을 기록했다. 글로벌 화물 수요 감소에 따른 운임 하락이 영향을 미쳤다.

대한항공은 3분기 휴가철 및 추석 연휴 등 성수기를 맞아 실적이 늘어날 것으로 보고 수요가 몰리는 노선에 전략적으로 공급을 증대한다는 방침이다. 이어 화물 사업은 적극적으로 신규 수요를 개발해 탄력적으로 노선을 운영하겠다는 계획이다.

동아닷컴 김상준 기자 ksj@donga.com

sour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