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강남 건물주’ 장근석, 결혼 상담 받았다 “재력? 내세울 게 그거뿐”

장근석 유튜브장근석 유튜브

배우 장근석(36)이 결혼상담을 받으며 자신의 재력을 언급했다.

지난 9일 유튜브 채널 ‘나는 장근석’에서 공개한 영상에는 장근석이 결혼정보업체를 찾아 상담을 받는 모습이 공개됐다.

장근석은 상담사를 만나서 “어릴 때부터 결혼을 빨리 하고 싶어했다”라며 이상형에 대해 배려심이 깊은 사람, 가치관이 명확한 사람, 바쁜 사람이라며 “내가 바쁘니까 그렇다, 내가 일하고 술도 한잔하고 들어갔는데 나만 기다리고 있으면 좀 그렇다”라고 했다.

장근석은 원하는 상대방으로 연상, 강한 신앙심을 가진 종교인은 만나기 어렵다고 했다.

또 자신의 수입도 공개하는 등 진지하게 상담에 임했다. 상담사가 “실례가 되면 말씀 안하셔도 된다”라고 하자, 장근석은 “아니다, 내세울 게 그거밖에 없다”라고 했다. 상담사는 강남 건물주이기도 한 장근석이 사업자, 프리랜서(자유활동가) 그룹에서 중상 이상의 레벨에 속한다면서 “건물이 있다고 하니 다르다, 그냥 프리랜서와 건물이 있는 것은 다르다”라고 했다. 이에 장근석은 “외국어도 할 줄 알고 학력도 나쁘지 않고 나 괜찮은 남자네”라고 말했다.

장근석은 결혼을 상상하면서 “나는 프러포즈도 계획한다, 나는 호텔 빌려서 이벤트해주고 그런 게 아니라 나는 진심이라면 정말로 밥을 먹다가 프러포즈하는 거라고 생각한다, 그게 진짜이지 않나”라고 했다. 이어 “여자분이 원하는 이벤트도 할 거지만 진짜 프러포즈는 일상에서 말하고 싶다, 그게 가장 솔직한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서울=뉴스1)

sourc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